뉴스

'배틀그라운드' 11월 14일부터 정식 서비스...15세는 내년 1월부터

  • 박상범 기자
    • 기사
    • 크게
    • 작게

    입력 : 2017-10-24 11:26:47

    ㈜카카오게임즈(각자대표 남궁훈, 조계현)는 24일(화), '배틀그라운드'(개발사 펍지주식회사, 대표 김창한)의 서비스 전략을 발표하기 위한 미디어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배틀그라운드'는 최대 100명의 이용자가 고립된 섬에 떨어져 각종 무기와 차량 등을 전략적으로 활용해 최후의 1인 혹은 1팀이 살아남을 때까지 생존 싸움을 벌이는 ‘배틀로얄’ 게임이다. 이 게임은 올 3월 ‘스팀(Steam)’을 통해 유료 테스트 버전(Early Access, 얼리억세스)으로 글로벌 시장에 먼저 출시된 이 후, 2017년 글로벌 흥행을 이어가고 있다.

    카카오게임즈는 이날 행사에서 서비스 일정과 판매 방식, 서버 운영 방안 등 그 동안 베일에 싸여있던 내용들을 공개했다. 또 '배틀그라운드'의 재미를 보다 많은 이용자들에게 알리기 위한 전략을 PC방 서비스, 각종 행사 개최 및 지원, 15세 이용가 버전 등으로 나눠 발표했다.

    ■ 내달 14일(화) 다음게임 포털 내 공식 홈페이지에서 서비스 시작!

    먼저, 카카오게임즈는 11월 14일(화) 다음게임 포털 내에 '배틀그라운드' 공식 홈페이지를 개설하고,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또한, 카카오게임즈가 운영하는 전국 다음게임 프리미엄 PC방을 통해 게임을 구매하지 않은 이용자들도 '배틀그라운드'를 플레이 할 수 있다.

    카카오게임즈의 '배틀그라운드'는 기존 스팀 버전과 동일한 콘텐츠로 서비스되며, 서버 역시 카카오게임즈 이용자들과 글로벌 이용자들이 한데 어우러져 보다 즐겁게 플레이 할 수 있도록 통합 서버로 운영된다. 판매 가격은 스팀과 같은 3만 2천원이다.

    서비스 시작에 앞서 이달 17일(화)부터 티저 사이트에서 사전 예약 프로모션이 진행되고 있다. 프로모션에 참여하는 이용자들은 캐릭터를 한층 더 매력적으로 꾸밀 수 있는 스킨 아이템을 받을 수 있으며, 게임 접속은 서비스가 시작되는 11월 14일(화)부터 가능하다.

    ■ 카카오게임즈가 운영하는 다음게임 프리미엄 PC방 통해 다채로운 혜택 제공!

    11월 14일(화)부터 카카오게임즈가 운영하는 전국 1만 2천 여 개의 다음게임 프리미엄 PC방에서도 '배틀그라운드'를 만나볼 수 있게 된다. 이로써 PC방 이용자들은 게임을 구입하지 않더라도 설치 과정 등의 번거로움 없이 게임을 즐길 수 있을 뿐만 아니라, PC방에 특화된 다채로운 혜택도 누리게 된다.

    가맹 PC방 사업자 대상 유료화의 경우 업계 최장인 약 2개월간의 무료 프로모션을 거치고, 이후에는 PC방 방문객들이 게임을 사용한 만큼 정해진 요금을 지불하는 종량제 방식을 채택할 예정이다.

    ■ 즐거움을 확장하기 위한 각종 행사 적극 개최 및 지원!

    카카오게임즈는 각종 대회와 랜파티, 이벤트 등 다양한 형태와 규모의 오프라인 행사를 적극적으로 개최하고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 이를 통해, 많은 이용자들이 직접 만나 게임을 함께 플레이 하면서 자유롭게 소통하고 풍성한 혜택도 나누며, 궁극적으로 즐거움을 배가시킬 수 있는 기회를 자주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여기에, 카카오톡은 물론, 페이스북 등의 SNS 채널, 음성 채팅 프로그램 ‘디스코드’, 인기 스트리머들을 적극 활용해, '배틀그라운드'의 재미를 보다 많은 이용자들에게 전파할 것이다.

    ■ 15세 이상이라면 누구나 경험할 수 있는 지상 최대의 재미!

    카카오게임즈는 기존 청소년 이용 불가 등급 '배틀그라운드'를 서비스하는 한편, 15세 이상 이용자가 즐기기에 적합한 연출로 조정된 '배틀그라운드' 15세 이용가 버전도 선보일 예정이다. '배틀그라운드' 15세 이용가는 이미 등급 결정을 받았으며, 기본적으로 동일한 콘텐츠로 구성돼 2018년 1분기 중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다.

    '배틀그라운드' 사업을 총괄하는 카카오게임즈 김상구 이사는 “카카오게임즈는 보다 많은 이용자들이 배틀그라운드를 즐길 수 있도록 저변을 확대하고,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모든 분야에서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